[VOM현장] 찾아가는 노동인권 버스: 이천행 – 지구인의 정류장 2020년 기획 프로젝트

찾아가는 노동인권 버스: 이천행 – 지구인의 정류장 2020년 기획 프로젝트

 

“이주노동권 지지운동하는 사람들이나 고립된 지역에서 일하는 이주노동자 스스로 만남으로서 확인하는 것이 좋겠다고 생각했다.

만나서 무슨 일이 벌어질지는 모르지만 그래도 만나자! 현장에 찾아가자! 이런 생각으로 시작했다…”

— 단체 ‘지구인의 정류장’ 김이찬 대표

 

2020년 단체 ‘지구인의 정류장’은 이천, 포천, 논산, 밀양 4곳의 농촌 현장으로 찾아가는 기획을 한다. 지역의 이주노동자들을 대상으로 노동법률상담, 의료지원상담, 성희롱•성폭력예방교육, 노동인권 캠페인 등으로 구성되어 있다.

위 영상은 2020년 7월 11일, 첫 지점으로 찾아간 이천행 현장 모습이다.

 

목록으로
메뉴, 검색 닫기